사진=Mnet '너목보9' 방송 화면.
사진=Mnet '너목보9' 방송 화면.


다비치 강민경, 이해리가 음치 색출에 실패, ‘혁오 닮은꼴’ 출연자가 상금 500만 원을 획득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Mnet 예능 ‘너의 목소리가 보여9’(이하 ‘너목보9’)에는 대한민국 최장수 여성 듀오 다비치의 강민경과 이해리가 6년 만에 다시 출연했다.

이날의 미스터리 싱어는 총 6명으로, 1번은 사극 전문 OST 가수, 2번은 영국과 미국에서 온 글로벌 디바, 3번은 가수 데뷔만 2번 한 배달 라이더, 4번은 S전자 반도체 고음, 5번은 블랙홀 보이스! 해방촌 이단아, 6번은 전원이 메인 보컬! 다비치 트리오였다.

다비치는 첫인상을 보고 “화려하다”, “혁오 느낌”, “패션 쪽에 종사할 것 같다”고 말한 5번 블랙홀 보이스를 최종 선택으로 골랐다. 그러나 5번은 7년 차 왁킹 댄서 김도완으로 드러났다. 김도완은 세계적인 댄서가 되기 위해 고등학교를 자퇴하고 댄서 활동을 하고 있다고.

500만 원 상금을 획득한 김도완은 "시즌 7부터 작가님이랑 연락하면서 준비했다. 립싱크를 열심히 연습했다"고 밝혔다.
사진=Mnet '너목보9' 방송 화면.
사진=Mnet '너목보9' 방송 화면.
앞서 다비치는 1번 사극 전문 OST 가수를 첫 탈락자로 지목했다. 그러나 그는 다비치와 방송출연을 함께한 적 있는 가수 황진선이었다. 그는 드라마 ‘추노’, ‘구르미 그린 달빛’ 등 다수의 OST에 참여한 바 있다. 그가 노래를 마친 뒤 '베이지'라고 소개하자 강민경은 "죄송합니다, 선배님"이라며 어쩔 줄 몰라 했다.

이후 다비치는 실력자 버전 립싱크를 보고 2번 영국과 미국에서 건너온 글로벌 디바와 5번 다비치 트리오를 음치로 꼽았다. 그러나 이들 모두 실력자였다. 이에 이해리는 "사기 당한 것 같다, 돌아버리겠네 진짜"라며 한탄했다.

4번 S전자 반도체 연구원은 실력자였다. 4번의 정체는 취미 생활로 직장인 밴드를 하는 반도체 연구원 정진혁이었다.

정진혁은 "헤비메탈에 빠져 살고 있는 S전자 17년 차 반도체 연구원"이라며 "‘너목보9’를 준비하면서 도움을 준 밴드원들과 음악을 할 수 있게 배려해준 가족들에게 사랑하고 감사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차태현이 ‘너목보9’에 특별 MC로 출연했다. MC 이특은 "덩어리 김종국은 어디 가고 차태현이 왔다"고 말했고, 차태현은 "김종국이 건강상의 이유로 참여를 못 했다. 어제 급하게 연락을 받고 왔다"고 사정을 밝혔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