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이상화 부부 등장
추성훈, 카리스마 풀장착
야노 시호 옷 입었다?
'신상출시 편스토랑' / 사진 = KBS 영상 캡처
'신상출시 편스토랑' / 사진 = KBS 영상 캡처


'신상출시 편스토랑' 추성훈이 야노 시호의 옷을 입었다.

2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는 강남·이상화 부부의 집을 방문한 추성훈의 모습이 그려졌다.

추성훈은 두 사람의 집에서 직접 요리를 해주겠다고 나섰고, 가져온 식재료들을 꺼냈다.

이어 추성훈은 편한 옷으로 갈아입고 왔고, 목이 훤히 파있는 옷을 입고 나와 눈길을 사로잡았다. 추성훈은 "시호 옷이야"라며 "여자 옷 입어야 해, 요즘에. 좋아"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칼질을 능숙한 솜씨로 하던 추성훈의 모습을 본 MC들은 "드레스 입고 하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