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희→김두영 출연
"살 빠져서 너무 신났다"
'늦둥이 아빠' 김구라 축하
'라디오스타' / 사진 = MBC 영상 캡처
'라디오스타' / 사진 = MBC 영상 캡처


'라디오스타' 개그우먼 이수지가 임신 소식을 전했다.

12일 밤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김대희, 정성호, 이수지, 주현영, 김두영이 출연했다.

이수지는 "17kg 정도 감량했다가 3kg 정도가 쪘다. 살이 빠져서 너무 신났고, 거울을 보니까 점점 김고은이 되어갔다. 다이어트를 시작한 목적이 2세 준비였다. 살이 빠지다 보니까 건강을 되찾아서 진짜 2세가 생겼다"라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김구라는 당시 이수지가 임신 3개월이라는 말에 "초기가 제일 조심해야 할 때다. 너무 축하한다"라고 늦둥이 아빠로서 조언과 축하를 전했다.

이수지는 "맞다. 지금 조심해야 할 때라고 하더라. 임신하고 3kg가 쪘다고 하니까 의사 선생님이 아이는 지금 손톱만 하다고 하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