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2021 S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사진='2021 S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배우 곽시양이 '2021 SBS 연기대상'에서 ‘베스트 캐릭터상’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SBS 프리즘타워에서 '2021 SBS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신동엽, 김유정이 작년에 이어 MC로 호흡했다.

‘홍천기’ 곽시양 “막상 이 자리에 올라오니 떨리다 보니 머릿 속이 하얘진다”며 “장태우 감독님, 남태진 감독님, 하은 작가님 너무 감사드린다. 그리고 너무나 아름다운 우리 유정 씨, 효섭 씨, 군대에 있는 공명 씨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얼마 전 부모님과 다퉜는데 어떻게 사과해야 될 지 몰랐다”며 “제가 상 받는 거 모르시고 주무실 것 같은데 내일은 제가 먼저 나서서 먼저 전화 드리고 사과하도록 하겠다. 어머니, 아버지 진심으로 사랑하고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