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2021 S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사진='2021 S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2021 SBS 연기대상' 대상 후보에 오른 이하늬, 이제훈, 김소연이 수상자 발표에 앞서 소감을 전했다.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SBS 프리즘타워에서 '2021 SBS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신동엽, 김유정이 작년에 이어 MC로 호흡했다.

이하늬, 이제훈, 김소연은 대상 후보에 오른 소감과 함께 여러가지 이야기를 나눴다. 더불어 한지현, 최예빈이 준비한 각 대상 후보들의 패러디 VCR 영상을 함께 감상했다.

신동엽은 "원래 대상 후보 한 분이 더 계신데 세 분만 나왔다"며 자리에 없는 송혜교를 언급했다. 다만 송혜교라는 이름은 언급하지 않았고, 불참한 이유에 대해서도 밝히지 않았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