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치카 향한 팬심
드라마틱한 퍼포먼스
요아리, '빛그림' 활동
라치카 / 사진 = MBC 영상 캡처
라치카 / 사진 = MBC 영상 캡처


가수 요아리가 '스트릿 우먼 파이터'의 라치카를 향한 팬심을 드러냈다.

요아리는 31일 오후 공식 SNS 채널을 통해 2021 MBC 연기대상에서 축하 무대를 보여준 댄스 크루 라치카(LACHICA)를 언급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2021 MBC 연기대상에서 라치카는 요아리가 부른 '검은 태양'의 OST 'Reason'에 맞춰 드라마틱한 퍼포먼스를 펼치는가 하면, 뛰어난 안무 구성을 선보여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라치카의 무대에 요아리는 "제가 참여한 OST 'Reason'에 맞춰 멋진 춤을 보여주셨다. 2021년 마지막 날을 멋지게 보낼 수 있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전하며 '스우파'와 댄스 크루 라치카(LACHICA)의 찐 팬임을 알려 팬들을 흐뭇하게 했다.

요아리의 팬심 고백에 가수 리누도 댓글을 남기며 관심을 끌었고, 팬들은 "연기대상 무대에 요아리의 목소리가 울려 퍼져서 놀랐다. 감동이다", "음악과 춤이 예술이라 반복해서 자꾸 보게 된다" 등 열띤 반응을 보였다.

한편, 새 싱글 '빛그림'으로 활동하고 있는 요아리는 앞으로도 다채로운 콘텐츠를 통해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