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테이프 포박 납치
총구 겨눈 인물은?
"뒤통수 반전 예고"
'배드 앤 크레이지' / 사진 = tvN 제공
'배드 앤 크레이지' / 사진 = tvN 제공


'배드 앤 크레이지' 이동욱의 머리에 총구가 겨눠지는 일촉즉발의 상황에 직면한다.

tvN 금토드라마 '배드 앤 크레이지'(극본 김새봄 연출 유선동)가 캐릭터 맛집을 연상시킬 만큼 개성이 살아있는 캐릭터, 속도감 넘치는 수사, 쫄깃한 미스터리, 배우들의 생동감 넘치는 연기와 함께 B급 감성이 제대로 녹아든 한국형 히어로물로 각광받고 있다. 그런 가운데 5회 방송에 앞서 31일 이동욱(류수열 역)이 청테이프로 포박된 스틸을 공개해 '배드 앤 크레이지'의 파란을 예고하고 있다.

공개된 스틸에는 바닥에 쓰러져있는 이동욱과 위하준(K 역)의 위태로운 상황이 담겨 있어 충격을 안긴다. 특히 혼절한 이동욱과 함께 위하준은 누군가를 향해 손을 뻗으며 도움을 청하고 있는데, 이 상황을 전혀 예상치 못한 듯 얼굴에 당황한 기색이 역력하다.

이와 함께 공개된 또 다른 스틸에서 이동욱은 온몸이 청테이프로 포박된 채 폐창고에 납치되어 있어 긴장감을 자아낸다. 특히 자신의 머리에 총구를 겨눈 인물을 본 이동욱의 표정은 혼란과 당황, 충격에 휩싸여 한치 앞을 알 수 없는 전개를 예고한다. 과연 이동욱이 위하준과 함께 이 위기를 타개할 수 있을지 관심을 집중시킨다.

'배드 앤 크레이지' 제작진은 "이번주 방송에서 류수열은 이희겸을 구하기 위해 K와 24시간을 함께한다. 특히 이희겸 사건의 진실에 다가갈수록 예상치 못한 뒤통수 반전이 기다리고 있을 것이니 기대해달라"며 "류수열이 K와 함께 물밀듯이 밀려오는 악당들의 공격에서 벗어날 수 있을지 다이내믹한 전개가 펼쳐질 이번주 방송을 지켜봐달라"며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유능하지만 '나쁜 놈' 수열이 정의로운 '미친 놈' K를 만나 겪게 되는 인성회복 히어로 드라마를 그린 '배드 앤 크레이지' 5회는 31일 밤 10시 40분에 방송한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