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방타운' 스틸컷./사진제공=JTBC
'해방타운' 스틸컷./사진제공=JTBC


가수 장윤정이 극악 난이도의 밸런스 게임 앞에서 결단을 내렸다.

25일 방송되는 JTBC 예능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이하 '해방타운')에서는 여성팀 백지영, 장윤정, 윤혜진, 신지수가 특별한 크리스마스 파티를 연다.

해방데이를 맞은 여성 입주민 백지영, 장윤정, 윤혜진은 드레스코드에 맞춰 귀여운 파자마를 입고 백지영의 방에 모인다. 이들은 방에 모이자마자 준비해 온 닭발, 곱창, 게장을 꺼내 메뉴부터 남다른 ‘찐’ 어른 파티의 시작을 알린다. 뒤늦게 합류한 막내 신지수는 어른 입맛으로 가득한 상차림에 “마을회관 파티인 줄 알았다”며 당혹스러운 표정을 짓는다.

폭풍 먹방과 함께 파티 분위기가 무르익자, 막내 신지수는 직접 준비한 '키덜트 젠가'를 꺼내 분위기를 달군다. 여성팀은 부부관련 질문은 물론 '마라맛 질문'으로 가득 채워진 젠가에 잠시 당황하지만, 어느새 게임에 몰입하기 시작한다. 특히 밸런스 게임에 당첨된 장윤정은 '성욕 포기하기 VS 전 재산 포기하기' 질문을 듣고 한참을 고민한다. 결국 장윤정은 비장하게 무릎까지 꿇으며 내놓은 답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고.
'해방타운' 스틸컷./사진제공=JTBC
'해방타운' 스틸컷./사진제공=JTBC
장윤정의 대답을 들은 스튜디오의 입주민들 역시 게임에 과몰입한다. 여느 때보다 뜨거운 토론이 이어지고, 수위를 넘나드는 아찔한 어른 토크에 입주민들은 급기야 방송 심의를 걱정해 웃음을 자아낸다.

여성팀의 마라맛 크리스마스 파티는 25일 오후 6시 50분 방송되는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