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심리학자 출연
"온라인 뱅킹 안 해"
일요일 아침에 '눈물'
'라디오스타' / 사진 = MBC 영상 캡처
'라디오스타' / 사진 = MBC 영상 캡처


'라디오스타' 범죄심리학자 이수정이 '동물농장'을 언급했다.

22일 밤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프로파일러 1세대 표창원, 권일용, 범죄심리학자 이수정, 박지선, 법영상분석가 황민구가 출연했다.

이어 이수정은 "쉴 때 뭘하면서 스트레스를 푸냐고 물어보는데 '동물농장'을 많이 본다. 인간에게 희망이 없어서 그렇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수정은 "많은 범죄들이 가정에서 일어나다 보니까, 인간에게 절대적인 사랑을 주는 존재는 동물밖에 없지 않을까 싶었다"라고 말했다. 또 "온라인 뱅킹을 안 한다. 데스크톱에 업무용 파일을 절대 저장하지 않는다. 인터넷 결제를 신뢰하지 않아서 온라인 쇼핑을 하지 않는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구라는 "눈물이 없지 않냐"라고 물었고, 이수정은 "'동물농장' 보면서 운다. 일요일 아침에 몰아서 눈물을 흘린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