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김준수./사진제공=팜트리아일랜드
가수 김준수./사진제공=팜트리아일랜드


가수 김준수(XIA)가 애절한 OST로 MBC 금토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의 서사를 빛낸다.

김준수는 오는 20일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옷소매 붉은 끝동'의 일곱 번째 OST '네가 불어오는 이곳에서 난 여전히'를 발매한다.

'네가 불어오는 이곳에서 난 여전히'는 피아노와 오케스트라 사운드를 중심으로 하는 곡으로, 담담한 듯 애절하게 흐르는 멜로디가 인상적이다. 덕임(이세영 분)에게 다가갈 수도, 멀어질 수도 없는 이산(이준호 분)의 마음이 담겨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고조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휘인, 벤, 정세운, 황민현, 심규선, 전상근에 이어 김준수의 합류로 '옷소매 붉은 끝동'은 OST 맛집 수식어를 더욱 공고히 할 예정이다. 김준수가 어떤 노래로 사극의 분위기를 표현했을지 기대감이 높아진다.

김준수는 독보적인 음색과 감성을 지닌 가수이자 믿고 보는 뮤지컬 배우로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최근 드라마 '징크스' OST '여전히 영원히', '펜트하우스3' OST 'Good Bye(굿바이)'에 참여해 아련한 보컬의 매력을 드러내며 큰 사랑을 받았다.

'옷소매 붉은 끝동'은 자신이 선택한 삶을 지키고자 한 궁녀와 사랑보다 나라가 우선이었던 제왕의 애절한 궁중 로맨스 기록을 그린 멜로 사극. 매주 금, 토요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된다.

'네가 불어오는 이곳에서 난 여전히'는 오는 2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