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SBS FiL
사진제공=SBS FiL


'더 트롯쇼' 5회 연속 1위에 빛나는 가수 임영웅이 명예의 전당에 입성한 소감을 밝혔다.

13일 방송되는 SBS FiL '더 트롯쇼'는 한 해 동안 사랑을 준 시청자에게 고마운 마음을 담은 '땡큐 콘서트'로 찾아간다.

'땡큐 콘서트' 출연진들이 이번 한 해를 '더 트롯쇼'와 함께하며 보낸 소감을 전했다. 먼저 '더 트롯쇼'에서 5회 연속 1위를 차지하며 명예의 전당에 입성한 임영웅은 "많은 사랑 주신 팬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 최고의 한 해를 보냈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활동 계획을 이야기 한다.

'더 트롯쇼'에서 치열하게 활약했던 박군은 "올해 6달 연속 명예의 전당 후보였다. 오래 만나는 것도 좋지만 신곡 '유턴하지마' 로 1등을 하고 싶다"는 소망을 드러낸다.

이어 장윤정이 '더 트롯쇼'에 첫 출연을 한다. 장윤정은 "남편(MC도경완)이 진행하고 있는데 너무 늦게 출연한 것 같다"고 인사했다. 그는 "도경완 씨가 MC를 보고 제가 게스트로 만난 건 첫만남 이후 처음"이라며 추억을 되짚는다.

한편 '더 트롯쇼 땡큐 콘서트'에는 장윤정, 송가인, 이찬원, 태진아, 박군, 강혜연, 진성, 조명섭 등이 출연해 화려한 무대와 함께 따뜻한 연말 메시지를 전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