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철, 잔뜩 긴장
"저런 모습 처음 봐"
예성, 감동의 축가
'미운 우리 새끼' / 사진 = SBS 영상 캡처
'미운 우리 새끼' / 사진 = SBS 영상 캡처


'미운 우리 새끼' 김희철이 이특 누나의 결혼식 사회를 봤다.

12일 밤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김희철이 이특의 누나 결혼식 사회를 보는 모습이 그려졌다. 김희철은 긴장한 모습이 역력했고, 어머니 또한 "저런 모습 처음본다"라고 말했다.

김희철은 딱딱한 모습으로 사회를 시작했고, 슈퍼주니어 멤버들은 "왜 이렇게 긴장한 거야?", "희철이 형이 저런 거 못 한다", "형이 더 긴장한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특은 누나와 함께 손을 잡고 버진로드를 밟았다. 신동엽은 "아버지가 안 계셔서"라고 말했고, 결혼식장에서 은혁은 "어머님 우실 것 같다"라고 전했다. 이특은 누나의 손을 남편에게 건네주고 자리에 앉았다. 김희철은 "내가 눈물이 난다"라며 사회를 보며 눈물을 흘렸다.

결혼식의 축가는 슈퍼주니어 예성이 맡았다. 예성은 "오래 전부터 누나와 약속했던 노래가 있었다. 그 노래를 불러드리겠다"라며 '너 아니면 안돼'를 불렀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