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작도시' 이학주./사진제공=JTBC
'공작도시' 이학주./사진제공=JTBC


배우 이학주가 섹시한 이미지를 위해 노력했다고 밝혔다.

8일 오후 JTBC 수목드라마 '공작도시'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공작도시'는 대한민국 정재계를 쥐고 흔드는 성진그룹의 미술관을 배경으로, 대한민국 가장 높은 자리에 오르고자 하는 여자들의 욕망을 담은 파격 미스터리 스릴러물.

이학주는 화목한 가정에서 자라 인생의 큰 굴곡 없이 평탄한 삶을 살아온 JBC 보도국 기자 한동민을 연기한다. 이학주는 "이번 작품에서는 스마트한 기자를 보여줄 수 있을 것 같아서 나름 열심히 준비했다"고 밝혔다.

최근 대세 배우로 떠오르며 '섹시하다'는 반응을 얻고 있는 이학주. '공작도시'에서 이러한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어떤 노력을 했는지 묻자 이학주는 "공개처형 당하는 느낌"이라며 "나름 섹시한 모습을 보여드리려 가장 많은 노력을 했다. 외적으로도 운동과 식단 조절도 했다. 몇 분이나마 느낄 수 있으면 좋겠다"고 소망했다.

'공작도시'는 8일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