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태현X김종국vs돌싱포맨
상상초월 의리 대결
'돌싱포맨' 차태현, 김종국/ 사진=SBS 제공
'돌싱포맨' 차태현, 김종국/ 사진=SBS 제공


배우 차태현과 가수 김종국이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 돌싱들과 극과 극 케미를 선보인다.

‘결혼하지 못한 자’, ‘결혼한 자’, ‘한번 갔다 온 자’들이 한자리에 모인 이날 돌싱포맨은 결혼에 대해 궁금한 게 많은 ‘김종국’에게 아낌없는 조언을 쏟아냈다. 특히 열변을 토하던 돌싱포맨은 부부 갈등 상황극까지 선보이며 과몰입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지켜보던 차태현, 김종국은 “왜 이혼했는지 알겠다”, “결혼 유지하는 사람과 헤어지는 사람의 차이를 알 것 같다”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만들었다.

이후 용띠클럽의 의리를 테스트해 보기로 한 돌싱포맨은 김종국에게 ‘차태현이 맞고 오면 어떻게 할 거냐’는 질문을 하자 김종국은 1초의 고민도 없이 의리를 드러냈다. 이에 울컥한 이상민은 과거에 맞고 있는 자신을 두고 도망간 탁재훈을 향해 서러움을 토하며 그때 사건에 대한 해명을 요구했다. 심지어 이들은 고성이 오고 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금전 문제에 있어서도 화끈한 의리를 보이는 용띠클럽에게 돌싱포맨은 부러움을 표현했다. 승부욕이 불타오른 김준호는 돌싱포맨을 향해 “형들은 제가 사업하면 얼마까지 투자해줄 수 있어요?”라고 질문을 던졌다. 이에 돌싱포맨은 상상을 초월한 대답으로 모두를 경악케 했다.

칭찬에 목마른 돌싱포맨이 올해 연예대상을 예측하며 ‘상상의 나래’를 펼쳐 웃음을 자아냈다. 설레하는 탁재훈을 보며 차태현은 “지금 무슨 생각을 하는 거야”라며 거침없는 돌직구를 날렸다. 또한 ‘탁재훈은 대상을 받을 수 있다, 없다’로 토론하는 멤버들을 지켜보던 탁재훈이 역대급 극대노하는 사태가 벌어져 현장이 초토화됐다는 후문이다.

‘신발 벗고 돌싱포맨’은 23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