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이유X정드래곤
여린 미성 보컬실력
옹알이 랩 피처링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제공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제공


'놀면 뭐하니?+'의 타로 시스터즈 신봉선과 정준하가 '토요태' 유재석, 하하, 미주에게 도전장을 던졌다.

20일 오후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신봉선과 정준하가 준비한 아이유의 '팔레트' 라이브 커버 무대가 공개된다.

'커버 뭐하니?'에서 독보적 비주얼과 코러스로 시선을 강탈했던 타로 시스터즈가 드디어 만만의 준비를 마치고 커버 무대의 주인공이 된다. 지난 4일 진행된 '커버 뭐하니?' 깜짝 라이브에서 두 사람의 커버 무대가 예고돼 시청자들의 기대를 끌어올렸다. 이어 지난주 방송 말미 공개된 예고 영상만으로 역대급 커버 무대를 예상하게 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아이유의 한 음악 방송 무대를 고스란히 옮긴 것처럼 완벽한 핑크빛 세트장이 눈길을 모은다. 여기에 '낙하' 커버 무대 당시 보험왕 아이유였던 신봉선이 '신이유'로 변신한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신봉선은 걸그룹 셀럽파이브 출신의 자존심을 걸고, 노래와 퍼포먼스를 제대로 준비하기 위해 피나는 연습을 했다고. 여린 미성의 음색으로 코러스 토요태(유재석, 하하, 미주) 멤버들을 놀라게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여기에 레드 벨벳 슈트와 소가 핥은 헤어스타일로 등장한 정드래곤 정준하의 모습도 시선을 강탈한다. 정준하는 ‘팔레트’의 피처링을 맡은 지드래곤의 랩을 자신만의 옹알이 랩으로 재탄생시켜 현장을 웃음으로 뒤집었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20일 오후 6시 25분 방송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