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샤이니 겸 배우인 최민호가 글로벌 시청자들의 심장을 뛰게 만들 넷플릭스 시리즈 '더 패뷸러스'로 돌아온다.

최민호는 패션(fashion)이라 쓰고 열정(passion)이라 읽는 패션계에 인생을 바친 청춘들의 꿈과 사랑, 우정을 그린 하이퍼리얼리즘 로맨스 '더 패뷸러스'에 주연 지우민 역으로 출연을 확정 지어 뜨거운 화제를 모은다.

최민호가 분할 지우민은 프리랜서 리터쳐이자 외모, 패션 감각, 능력까지 열정 빼곤 모든 것을 갖춘 남자로, 꿈과 사랑을 찾기 위해 끊임없이 고민하고 노력하는 인물이다.

여기에 지우민은 표지은(채수빈 분)과 친구 사이를 유지하면서도 아슬아슬한 감정선을 오가는 복잡 미묘한 러브라인도 함께 선보일 예정이어서 최민호만의 현실 반영 청춘 로맨스에 대한 반응이 벌써부터 남다르다.

이에 최민호는 "훌륭하신 감독님과 작가님 그리고 뛰어난 배우분들과 함께 재미있는 작업을 할 수 있을 것 같아 기대가 크다. 열심히 준비해서 좋은 작품 만들 수 있도록 후회 없이 달려보겠다"며 소감을 전해 작품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최민호는 드라마 ‘유미의 세포들’에서 웹툰과 높은 싱크로율의 비주얼로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했으며, 카카오TV 오리지널 ‘소름’을 통해 서스펜스 장르물에 도전하는 등 다양한 장르에서 두각을 내비치고 있는 만큼 ‘더 패뷸러스’를 통해 보여줄 트렌디한 매력에 관심이 집중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