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룰라' 김지현, 이상민이 과보호했다?
"당시에는 몰랐는데…"
"내년, 데뷔 30주년...멤버들과 공연하고파"
사진제공= TBS
사진제공= TBS


김지현이 룰라 활동 당시, 자신의 연애를 이상민이 사전 차단했다는 사실을 밝혔다.

17일(수) 방송된 TBS 'DJ SHOW! 9595'에서는 1990년대를 대표하는 섹시 아이콘 '룰라'의 김지현이 출연해 '가요계 원조 디바'·'원조 여신'의 비주얼을 뽐냈다.

김지현은 1994년 그룹 룰라로 데뷔했으며, '날개 잃은 천사'로 선풍적인 인기를 끌면서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 지난 2016년에는 2살 연하의 비연예인 남편 홍성덕 씨와 결혼했으며 슬하에 두 자녀를 두고 있다.

올해 고1, 고3이 된 자녀들의 이야기가 나오자 MC프라임은 때를 놓치지 않고 질문을 던졌다. "섹시 아이콘의 대명사이자 왕년의 아이돌 '룰라'의 멤버였던 엄마의 모습을 아이들이 알고 있냐"라는 것.

김지현은 당연하다는 듯 "안다"라고 대답했다. 교과서에도 룰라의 '날개 잃은 천사'가 실려있다며 "큰 아이는 학교에서 춤도 추고 (노래를) 배운다고 했다. 둘째는 혼코노(혼자 코인 노래방 가기) 가서 룰라 노래 부른다고 인증사진을 보내온다."라고 전했다.

함께 '룰라' 활동을 했던 채리나의 근황도 짧게 언급됐다. 코시국이라 공연을 할 수 없어, 지금은 가정에 충실한 일상을 보내고 있다는 것. 채리나는 룰라에 합류한 지 일주일이 채 되지 않았던 첫 번째 무대에서 1위를 기록해 모두를 놀라게 한 바 있다.

룰라 활동 당시 이상민이 김지현의 연애를 사전 차단했다는 사실도 밝혀졌다. MC프라임은 "당시 '원조 여신'이었던 김지현을 보호하기 위해 리더 이상민이 수많은 러브콜을 차단했다는 이야기가 사실이냐"라고 물었고, 김지현은 수줍게 웃으며 "저는 그 당시에는 몰랐다"라고 답했다. 하지만 "전화번호 쪽지를 이상민에게 줬다는 사람은 있었으나 (나는) 받은 적이 없다"라는 이야길 덧붙이며 '이상민 과보호설'을 수긍했다. 게다가 당시 채리나와 김지현은 연애하는 것이 계약 조건에 위배되는 사항이었다고.

이에 DJ레프(이성욱)은 R·ef로 활동하던 90년대에는 서로 쪽지를 많이 보냈다는 설명을 덧붙였다. 방송 중 쪽지를 건네는 손도 있었을뿐더러, 방송이 끝난 뒤 주머니를 살펴보면 쪽지가 두세 개씩 들어있었다는 것. 이를 듣던 MC프라임은 "역시 1위 가수들은 다르다"라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이날 끝으로 김지현은 룰라를 기억하는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항상 "룰라는 해체가 아니라 잠시 쉬어가는 시간"이라고 밝혀왔던 그는 "내년이면 데뷔 30주년"이라며, "(지금은) 멤버들이 각자 활동하고 있지만, 보답하는 마음으로 함께 공연하며 나이 들어가고 싶다“는 바람을 비쳤다.

한편, 혼성그룹 무가당출신 MC 프라임이 진행하는 ‘DJ SHOW! 9595’는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요일별 DJ들이 직접 디제잉 장비로 음악을 전하는 신개념 프로그램. 월요일은 DJ춘자, 화요일은 DJ아스터, 수요일은 DJ레프(이성욱), 목요일은 DJ 하세가와 요헤이, 금요일은 DJ빡구 (개그맨 윤성호)가 요일별 디제이를 맡는다. 평일 낮 12시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