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O 카이, 이동휘, 이상엽→최지우
고끝밥 러버 이수혁까지?
대스타♥'고끝밥', 역대급 컬래버
EXO 카이→최지우, '고끝밥' 초호화 컬래버…'대스타' 섭외ing


NQQ, 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 ‘고생 끝에 밥이 온다(이하 고끝밥)’의 ‘인맥 끝판왕’ 조세호가 한류스타 최지우와의 깜짝 전화연결을 성사시켜 친구들 문세윤 황제성 강재준을 환호하게 했다.

16일 방송될 ‘고끝밥’에서는 시즌 연장이 확정된 가운데, 프로그램의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제작진이 문세윤 조세호 황제성 강재준에게 “‘82 개띠즈’와 연관이 있는 게스트를 초대하자”고 제안했다. 이에 ‘82 개띠즈’는 화려한 스타들을 떠올리며 섭외 리스트를 꼽았다. 조세호는 “쎈 카드가 있다. 지우 누나와 예능 프로그램을 함께하는데, 촬영장에서 ‘고끝밥’ 이야기를 나눈 적이 있다”며 최지우에게 전화 연결을 시도했다.

‘82 개띠즈’의 기대와 걱정이 가득한 가운데 최지우는 전화를 받았고, 최지우는 “세호야, 우리 통했나 보다. 어제 네가 꿈에 나왔는데, 돈을 엄청 벌어서 누나한테 좋은 걸 막 사주는 꿈이었다”며 반갑게 인사했다. 모두를 ‘심쿵’하게 만드는 최지우의 목소리에 ’82 개띠즈’ 모두 녹아내렸다. 이어 조세호는 “‘고끝밥’이 시즌 연장됐는데요...”라며 희소식을 알렸고, 전화를 건네받은 문세윤은 “실제로 한 번 볼 수 있는 기회가 있을까요?”라며 최지우 섭외를 위한 밑밥을 깔았다. 이에 최지우는 “저희 ‘시고르 경양식’에 나와주세요”라며 센스 있게 섭외를 선수 쳤고, 문세윤은 하려던 이야기를 꺼내지도 못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나 조세호는 여기서 포기하지 않고 “저희가 시즌 연장이 되면서 빅스타의 힘이 필요하다. 누나의 축하를 받으면 힘을 받지 않을까 한다”고 말을 돌렸고, 이어 “뭐 괜찮으시면 나중에 한 번 모시고 싶습니다”라고 조심스럽게 운을 뗐다. 이에 최지우는 “출연할게!”라며 시원하게 약속을 했고, 대스타 섭외 성공에 ’82 개띠즈’ 모두 펄쩍 뛰며 쾌재를 불렀다.

한편, ’82 개띠즈’는 EXO 카이, 배우 이동휘와 이상엽 섭외에도 성공한 바 있다. 스타들과의 만남이 예고되는 가운데, 특유의 B급 감성을 가져 ‘고끝밥’ 러버로 알려진 배우 이수혁과의 전화 연결도 시도됐다. 과연 이수혁과 ‘82 개띠즈’의 통화는 어떤 방향으로 흘러가게 될지 궁금함을 자아낸다.

초호화 게스트들의 섭외 결과는 오는 16일(화) 저녁 8시 방송된다. ‘고생 끝에 밥이온다’는 kt seezn의 OTT 서비스 seezn(시즌)을 통해 1주일 전 선공개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