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기루, "약간 선배님 같다"
박명수 미소짓게 만든 한 마디
"배운 아이구나"
사진제공=티캐스트 E채널
사진제공=티캐스트 E채널


신기루가 박명수의 마음을 뒤흔들었다.

13일 방송된 티캐스트 E채널의 새 예능 ‘토요일은 밥이 좋아(이하 토밥좋아)’가 방송됐다. 먹는 것에 진심인 자들이 모여 시골의 진정한 로컬맛집에서 펼치는 먹방 여행이다.

이날 신기루는 옛날 맛을 그대로 살린 경양식 집에서 돈가스가 나오자 “약간 선배님 같다”며 박명수를 쳐다봤다. 그러면서 “겉은 거친데 속은 너무 부드럽다”고 아름답게 풀이했다.

시종일관 투덜대던 박명수는 신기루의 말에 처음으로 미소를 머금었다. 그러면서 “배운 아이구나. 더 먹어라”며 하트총을 날려 웃음을 자아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