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X유세윤 출연
임창정, 박세리 '칭찬'
"골프 자주 치는 사이"
'세리머니 클럽' / 사진 = JTBC 영상 캡처
'세리머니 클럽' / 사진 = JTBC 영상 캡처


'세리머니 클럽' 임창정이 황정민과의 연기 호흡을 전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JTBC '세리머니 클럽'에는 가수 임창정, 개그맨 유세윤이 출연했다.

임창정은 박세리에 대해 "US오픈에서 우승을 했을 때, 많은 분들이 골프를 사랑하게 되지 않았나. 보면서, 아름답고 멋있는데 저렇게 섹시할 수 있구나 싶었다"라고 말했다.

임창정은 신곡 뮤직비디오 라인업에 "요즘 드라마타이즈가 없는데, 옛날에 조성모 뮤직비디오처럼 라인업을 했다"라며 황정민, 경수진, 고경표, 하지원 등이 출연한다고 밝혔다.

그는 "황정민 씨랑 연기를 많이 한 것 같지만 '내 생애 가장 아름다운 일주일'이라는 영화에서 잠깐 스치는 정도였다. 이번에 연기를 하는데 정말 떨리더라. 황정민 앞에서 연기하는 느낌이 이런 느낌이구나 싶었다"라며, "골프는 자주 친다. 그런데 실력은 누가 위가 없다. 컨디션이 좋은 사람이 그날 잘 치는 거다"라고 비슷한 실력이라고 설명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