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렁스'→'기억의 해각' 이진희
무대와 브라운관 넘나드는 활발 행보
사진제공= 에일리언컴퍼니
사진제공= 에일리언컴퍼니


배우 이진희가 '기억의 해각' 출연을 확정 지었다.

UHD 'KBS 드라마 스페셜 2021'의 단막 '기억의 해각'은 알콜릭('알콜중독'의 다른 말)이던 남편을 지극정성으로 간호하던 아내가 도리어 알콜릭이 되어 치유되지 못한 상처 속을 헤매다 미지의 소년을 만나 남편에 대한 사랑, 그 지독한 감정과 이별하는 법을 배워가는 이야기다.

극 중 이진희는 정석영(조한선 분)이 일하는 기타 공장 인근 백반집의 종업원 미숙 역을 맡았다. 알콜릭 아내 오은수(문근영 분)에게 지쳐가는 정석영의 마음을 한결같이 두드리는 인물로, 정석영과의 미래를 조심스레 꿈꾸고 있다.

매 작품 섬세한 열연으로 존재감을 뽐내온 이진희는 이번에도 역시 '미숙'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을 보여주며 극의 완성도를 높일 예정. 어떠한 역할을 맡든 자신만의 색깔로 캐릭터에 숨을 불어넣는 이진희이기에 '기억의 해각'에서 선보일 모습에도 많은 기대가 모인다.

'기억의 해각'은 오는 12월 방송 예정.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