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상달빛 김윤주 출연
"아는 사람 중 가장 성실"
'쓰담쓰담' 가사 비화
'라디오스타' / 사진 = MBC 영상 캡처
'라디오스타' / 사진 = MBC 영상 캡처


'라디오스타' 김윤주가 남편 권정열에 대해 전했다.

27일 밤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양희은, 김신영, 옥상달빛 김윤주, 오마이걸 지호가 출연했다.

김윤주는 남편 10cm 권정열의 첫인상에 대해 "홍대 허세가 있었다. 그리고 '아메리카노'라는 노래를 들었을 때 가사가 이게 뭐냐 싶었다. 음악을 쉽게 한다고 생각했다"라고 회상했다.

이어 김윤주는 "그 후에 같이 공연을 했는데 공연 회의 때부터 생각이 달라졌다. 시간 약속을 정말 잘 지키고 아는 사람 중에 가장 성실하다. 다른 취미 생활도 없도 일을 열심히 한다"라며 "가사 쓰는 부분도 쉽게 쓰는 게 아니었던 게 가사 하나 쓰는 데 몇 개월 걸렸다. 열심히 하는 모습에 반했다. 음악을 대하는 모습이 좋더라"라고 밝혔다.

김윤주의 절친 김신영은 "예전에 '쓰담쓰담' 가사가 너무 좋다고 했는데, 그거 전 여친 이야기라고 하더라"라고 말했고, 김윤주는 "그냥 그러려니 한다"라고 대응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