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채널S, MBN, 라이프타임
./ 사진=채널S, MBN, 라이프타임


'니돈내산 독박투어' 멤버들이 개그맨 김준호가 돈을 가장 잘 쓴다고 밝혔다.

2일 오전 채널S, MBN, 라이프타임 공동 제작 '니돈내산 독박투어'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개그맨 김대희, 김준호, 장동민, 유세윤, 홍인규, 박승호PD가 참석했다.

'니돈내산 독박투어'는 20주년 우정 여행을 빌미로 시작된 ‘찐친들의 복불복 독박투어’를 콘셉트로 한다. 여행의 모든 과정을 ‘복불복 게임’을 통해 진행해, 출연자 사비로 결제하는 리얼리티 여행 예능이다.

이날 평소 돈을 가장 잘 쓰는 멤버로 김준호가 지목받았다. 홍인규는 "특히 술마실 때 많이 쓴다"고 말했다. 장동민은 "김준호씨가 없을 때는 제가 1등인데, 김준호씨가 있을때는 양보하는 편이다"라고 밝혔다. 김대희는 "좋게 말하면 잘 베푸는 거지, 경제 관념이 없는거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준호는 "지민이가 돈 쓰는 거 별로 안 좋아하는데"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반면 평소 돈을 안 쓰는 멤버로는 김대희와 홍인규가 뽑혔다. 김대희는 "예전에는 밋밋하지 않았나. 예능에서 캐릭터를 잡고 싶어서, 짠돌이 콘셉트를 밀었다"고 설명했다. 장동민은 "너무 몰입했나 보다"라고 말해 너스레를 떨었다.

'니돈내산 독박투어'는 오는 3일 밤 9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