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아옳이, 서주원 외도 영상 폭로 뒤…"내 길 묵묵히 걸어가며 잘 살아보려해"


전 남편 서주원의 외도와 불륜 현장이 담긴 영상을 폭로한 유튜버 아옳이(김민영)이 심경을 전했다.

아옳이는 13일 인스타그램에 "이혼 발표 영상이 올라간 이후로 끊임없이 시끄러웠죠? 피로감 잔뜩 느끼게 해드린 것 같아 너무나 죄송한 마음"이라고 털어놨다.

이어 "저에 대한 오해들이 자꾸만 쌓이고 제 채널에서 해명하는 방법도 있었겠지만 아옳이 채널에서는 좋은 모습만 보여드리고 싶은 마음이 컸다. 해야만 했던 이야기들을 어쩔 수 없는 마음으로 하고 온 것 같다"고 말했다.

아옳이는 유튜브 명탐정 카라큘라에 출연해 전 남편 서주원과 있었던 일들을 밝혔다. 아옳이는 전 남편에 대한 존중을 끝까지 잃지 않고 그간 있었던 일을 털어놔 충격을 안겼다.
[전문] 아옳이, 서주원 외도 영상 폭로 뒤…"내 길 묵묵히 걸어가며 잘 살아보려해"
[전문] 아옳이, 서주원 외도 영상 폭로 뒤…"내 길 묵묵히 걸어가며 잘 살아보려해"
특히 인터뷰 중간엔 직접 목격한 서주원의 외도 영상도 공개됐다. 서주원은 아옳이가 보증금 및 인테리어 비용을 내준 식당에서 상간녀와 친구와 함께 식사를 하고 있으며, 상간녀는 서주원에게 스킨십을 서슴지 않았다.

앞서 아옳이는 서주원이 신혼 초부터 여자 문제를 일으켰다고 주장했던 바. 서주원과 통화한 녹취록에는 노래방에서 도우미를 불러 놀았던 것, 태국간 것, 룸살롱에 가서 논 것 등에 대한 이야기도 담겨있었다.

아옳이는 "정말 마지막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이 크다. 앞으로 또 다른 공격이 들어온다면 대응 없이 제 길을 묵묵히 걸어가며 힘내서 잘 살아보려고 한다"고 밝혔다.

이어 "저에 대해 작은 오해라도 있으셨던 분들 인터뷰 영상을 통해 해소되시기를 바란다"고 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