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 제이쓴, 자는 줄 알았던 子 똥별이 보고 빵 터진 이유 "ㄱㅇㅇ"


개그우먼 홍현희 남편 겸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이 일상을 공유했다.

제이쓴은 25일 "똥별쓰 카시트 태우고 조용하길래 자는 줄 알았더니 #ㄱㅇㅇ"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제이쓴과 그의 아들 똥별이의 모습이 담겼다. 똥별이는 얌전히 카시트에 앉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이를 본 제이쓴은 빵 터졌다.

제이쓴은 2018년 홍현희와 결혼, 슬하에 아들 하나를 두고 있다. 현재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