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子' 똥별이, 깜찍 표정 3종 세트 "아빠, 떡뻥 내놓으세요"


제이쓴, 홍현희 아들 준범(태병 똥별이)군이 치명적인 귀여움을 자랑했다.

최근 홍현희는 "역시 내복은 끌어올려😜아빠 #떡뻥 내꼬야 구경할껀 왜케마나 그티????????????"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준범 군은 엄마, 아빠와 함께 카페로 외출을 한 모습. 방긋방긋 웃으며 순둥한 모양새.

해당 게시물을 본 제이쓴은 "아 내ㅜ얼굴 왜 짤ㄹ ㅏ"라며 애정어린 댓글을 달기도.

제이쓴은 개그우먼 홍현희와 지난 2018년 결혼식을 올렸으며, 지난해 8월 아들을 품에 안았다. 최근에는 아들과 함께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