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홍진경, 선우정아='불륜女'로 매도 "떳떳하지 못한 관계 아니야?"('찐천재')


[종합] 홍진경, 선우정아='불륜女'로 매도 "떳떳하지 못한 관계 아니야?"('찐천재')
가수 선우정아가 명곡 '도망가자'에 얽힌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15일 모델 홍진경의 유튜브 채널 '공부왕찐천재'에는 '[그 사람의 노래] 선우정아 - '도망가자''라는 제목으로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선우정아는 '도망가자'를 열창했다. '도망가자'를 어떻게 만들게 되었느냐는 홍진경의 물음에 그는 "남편과 신혼이었고 한창 많이 싸울 때였다. 2013~2014년이니까 꽤 오래 전"이라고 말을 시작했다.

이어 "싸우고 너무 못견디겠어서 그냥 훅 잠옷 입은 상태 그대로 통기타 하나 들고, 아무것도 안들고 정처없이 갔다. 평소 동해를 좋아하는데 강원도에 와있더라"라며 "(남편이) 결국은 데리러 왔다. 그래서 잘 살았다. 이 노래를 쓸 때는 오히려 반대로 남편이 좀 힘들었다. 너무 뭐라도 해주고 싶더라"고 고백했다.

선우정아는 도망 갔던 경험을 떠올리며 곡을 썼다면서 "'그러면 같이 갈래? 가보니까 좋더라. 이번에는 내가 계속 옆에 있어줄 테니까. 이번에는 내가 너를 데리고 가줄게' 그런 마음으로 쓰게 됐다"고 밝혔다.

이때 홍진경은 "도망을 간다는 건 떳떳하지 못한 관계인 거잖냐. 둘이 도망가는. 약간 불륜 생각난다"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그런 얘기 많이 듣지 않냐"고 홍진경이 묻자 선우정아는 "많이는 안 들었다. 다행히 언니가 지금 두 번째"라고 말했다. 선우정아는 "첫 번째는 저희 대학 교수님이시다"라고 덧붙였다. 홍진경은 "교수님과 제가 약간 썩어빠진..."이라고 말해 선우정아를 빵 터뜨렸다.

또 선우정아는 남편을 제외하고 함께 도망간다면 누구와 가고 싶냐는 물음에 "브래드 피트"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