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조우종 부친상, 정다은 시부상…"깊은 위로와 애도의 마음 전해"


아나운서 조우종이 부친상을 당했다.

FNC엔터테인먼트는 13일 "금일(13일) 당사 아티스트 조우종의 부친께서 향년 76세로 별세하셨다"고 알렸다.

이어 "빈소는 서울 모처에 마련되었고 장례는 가족, 친지분들과 조용히 치를 예정"이라며 "조우종을 비롯한 유가족분들에게 깊은 위로와 애도의 마음을 전한다"고 위로의 말을 전했다.

이하 FNC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FNC엔터테인먼트입니다.

금일(13일) 당사 아티스트 조우종의 부친께서 향년 76세로 별세하셨습니다.

빈소는 서울 모처에 마련되었고 장례는 가족, 친지분들과 조용히 치를 예정입니다.

당사 아티스트 조우종을 비롯한 유가족분들에게 깊은 위로와 애도의 마음을 전합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