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살 연하♥' 배윤정, 이러다 20kg 다시 찌겠어…상다리 휘어질 정도의 먹방


안무가 배윤정이 절친들과 먹방투어에 나섰다.

최근 배윤정은 "얼마전 동생들이랑 간만에 너무맛있는음식들 원없이먹고 수다떤날... 맛집은 역시맛집..👍"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배윤정은 고은아, 제아와 함께 레스토랑에 방문한 모습. 이들은 최소 5개 메뉴 이상을 시키며 대식가 면모를 보였다.

배윤정은 11살 연하 축구 코치 남편 서경환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최근엔 20kg 감량을 성공했다고 알리며 완벽한 몸매 자태를 선보이기도. 리즈 시절로 회복한 모습이지만 여전히 리즈시절을 회상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