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웬디, 눈이 얼굴의 반이네…체리의 인간화


레드벨벳 웬디가 인형같은 미모를 선보였다.

최근 웬디는 "🎄🎁✨"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웬디는 빨간 니트를 입고 화사함을 더한 모습. 특유의 비글 매력과 어우러지는 상큼한 패션이 시선을 끈다.

레드벨벳은 지난 11월 28일 새 미니앨범 ‘The ReVe Festival 2022 - Birthday’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Birthday’로 컴백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