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웅♥' 윤혜진, 완전 사랑꾼이잖아? "아직은 뽀뽀 가능해요"


엄태웅 아내 윤혜진이 딸 지온 양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최근 윤혜진은 "아직은 뽀뽀 가능😘"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윤혜진은 딸과 입맞춤을 하며 달달함을 풍겼다. 사랑이 가득한 모녀의 모습이다.

윤혜진은 2013년 엄태웅과 결혼해 그 해 딸 지온이를 출산했다. 이들 가족은 지난 2015년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일상을 공개하기도 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