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브 이서./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아이브 이서./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그룹 아이브(IVE)의 멤버 이서가 중학교를 졸업한다.

아이브(안유진.가을.레이.장원영.리즈.이서)의 막내 이서가 중학교 생활을 마치고 고등학생이 된다.

3년간 정들었던 친구들과 함께 맞이하는 중학교 졸업식에는 안타깝게도 불참한다. 바쁜 스케줄 와중에도 기다려왔던 순간이었지만, 최근 코로나19 확진으로 인해 참석하지 못하게 됐다.

지난 2일 이서는 경미한 인후통 증상을 보여 신속항원검사를 진행,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 경미한 인후통 외에 별다른 증상은 없으며 다른 멤버들과 분리해 재택에서 회복 중이다.

이서는 지난해 연말 각종 시상식 등 바쁜 일정을 보냈음에도 중학교 졸업식을 고대하고 있었던 찰나, 재유행이 시작된 코로나19 탓에 졸업식에 참석할 수 없게 되어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2021년 데뷔한 아이브의 막내 이서는 통통 튀는 매력으로 활약했다. 데뷔곡 '일레븐(ELEVEN)' 활동 당시 클로즈업되는 카메라에도 당황하지 않고 본인만의 끼를 아낌없이 발산했고, 어린 나이임에도 뒤쳐지지 않는 퍼포먼스 능력과 일명 '클로즈업샷' 직캠으로 화제를 불러 일으킨 바 있다.

직캠의 화제를 이어받아 '일레븐' 줌 챌린지 등의 유행이 이어졌고, 인기에 힘입어 아이브는 발매했던 세 장의 데뷔 싱글 모두 3연속 메가 히트를 기록했다. 음악방송 통산 37관왕(‘일레븐’ 13관왕ᆞ’러브 다이브(LOVE DIVE)’ 10관왕ᆞ’애프터 라이크(After LIKE)’ 14관왕)이라는 전무후무한 기록을 쓴 데 이어 지난해 각종 시상식에서 대상과 신인상을 동시에 3번이나 들어 올렸다.

이서는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인생에 한 번뿐인 중학교 졸업식이라 꼭 참석하고 싶었는데, 코로나19로 인해 상황이 여의치 않게 되어 아쉽고 속상한 마음이다. 졸업식에 꼭 참석해서 선생님, 친구들과 이야기도 나누고 사진도 찍고 싶었는데 정말 아쉽다”라며 “제 학창 시절의 한 페이지를 함께해 준 소중한 친구들, 좋은 가르침을 나누어 주신 선생님들께 이 자리를 빌려 정말 사랑하고 감사하다는 말을 전해드리고 싶다. 몸은 떨어져 있어도 마음만은 졸업식 현장에서 친구들과 함께 소중한 추억을 공유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전했다.

이어 “많은 분들께서 걱정하시지 않도록 회복과 치료에 전념해 다시 건강한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아이브는 오는 2월 11일과 2월 12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데뷔 이래 첫 번째 팬콘인 ‘아이브 첫 번째 팬 콘서트 ‘더 프롬 퀸즈’(IVE THE FIRST FAN CONCERT ‘The Prom Queens’)’를 개최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