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희 딸' 서동주, 아련한 눈빛에 몽환 한 스푼


방송인 서동주가 프로필 사진을 올렸다.

최근 서동주는 "2023년엔 또 어떤 일들이 일어날까"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동주는 한층 물오른 성숙미를 자랑하며 몽환적인 눈빛으로 치명적인 매력을 과시해 팬심을 저격했다.

서동주는 어머니 서정희와 함께 KBS 2TV 예능 '걸어서 환장 속으로'에 출연한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