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예영♥한정민, 내년 재혼 계획인데 먹성 터진 커플 "햄버거 기다리는 자세"


조예영, 한정민이 햄버거집 데이트를 즐겼다.

조예영은 28일 "햄버거를 기다리는 자세"라며 한정민과의 데이트 사진을 공개했다. 두 사람은 가로수길의 수제버거집을 찾은 모습. 잔뜩 기대하는 얼굴로 햄버거를 기다리고 있다. 한정민은 "햄버거만 먹고 싶다"며 햄버거, 감자튀김, 음료 이모티콘을 적은 댓글을 남겨 웃음을 안겼다. 이에 조예영은 "햄버거 받고 나는 피자"라며 먹성을 자랑했다.

4살 연상연하 커플인 조예영, 한정민은 MBN '돌싱글즈3'을 통해 만나 장거리 연애 중이며, 내년에 재혼할 계획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