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억대 CEO' 김준희 "내가 입는 옷, 진짜 샤넬이냐고?"


방송인 김준희가 해명에 나섰다.

김준희는 지난 26일 "저번에 어떤 분이 디엠으로요 '언니 음식 언니가 하는 거 아니죠, 누가 해주는 거 언니가 하는 척 하는 거죠'라고 하셨는데요. 제가 하는 거예요. 집에 음식해주시는분 없어요. 그런 생각을 하신다는 게 저에겐 너무 충격이었지만 그럴 수도 있다고 생각해요. 워낙 세상이 그러니까"라고 말했다.

또한 "제가 입은 게 진짜 샤넬이냐는 질문부터 제가 하는 모든 것에 의심을 가지시는 분들"이라며 "저는 성격상 아닌걸 맞다고 못하고 맞는 걸 아니라고도 못하고 없는데, 있는 척도 못 하고 오직 제가 할 수 있는 척은 아무렇지 않은 척 하나"라고 덧붙였다.

그는 "세상은 아직 아름답고 믿어도 상처받지 않는다는 걸 저는 믿고 있거든요. 내가 바른 생각을 하고 살면 옳은 것을 잘 알아보는 눈이 생긴다고 믿고 있어요. 더 좋은 사람이 될게요 제가 그 누구도 의심하지 못하게!"라고 전했다.

한편 김준희는 2020년 연하의 비연예인과 결혼했으며, 연 매출 100억 원대의 쇼핑몰을 운영하고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