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배우 주진모의 아내인 의사 민혜연이 야외 테라스에서 고기 먹방을 펼쳤다.

민혜연은 지난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미세먼지는 많지만 고기는 테라스에서 구워 먹어야 제맛!!”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민혜연이 집 테라스에서 고기를 구워 먹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민혜연은 잔을 들고 있고, 주진모로 보이는 듯한 남성의 손이 고기를 굽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서울대 의대 출신 민혜연은 2019년 배우 주진모와 결혼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