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진의 알제이, '빅 츄러스 버전'도 제일 먼저 품절... 최고 인기


방탄소년단(BTS) 진이 디자인한 알제이(RJ)가 가장 먼저 품절되며 또 다시 최고의 인기를 입증했다.



지난 23일, 'BT21 Baby Sweet Things Edition'이 네이버 온라인 스토어 라인프렌즈(LINE FRIENDS)를 통해 출시됐다.

방탄소년단 진의 알제이, '빅 츄러스 버전'도 제일 먼저 품절... 최고 인기
진의 'RJ BABY 스윗띵즈 빅 츄러스 바디 필로우'는 뜨거운 인기 속에 약 5분만에 품절, '솔드아웃 킹'인 진처럼 '솔드아웃 프린스'의 명성을 자랑했다.



오프라인 매장에서도 역시 많은 문의가 쏟아지며 모두 품절됐다.



'RJ BABY 스윗띵즈 츄러스 백참 인형' 또한 빠르게 품절되며 뜨거운 인기를 과시했다.



방탄소년단 각 멤버가 디자인한 BT21의 디저트 모양 스윗띵즈 에디션이 1종씩 출시된 가운데 진의 알제이는 최강 인기를 증명하며 'RJ BABY 스윗띵즈 빅 츄러스 바디 필로우'와 'RJ BABY 스윗띵즈 츄러스 백참 인형' 2종이 출시돼 많은 관심이 집중됐다.

방탄소년단 진의 알제이, '빅 츄러스 버전'도 제일 먼저 품절... 최고 인기
앞서 공개된 BT21 광고에서도 알제이 백참 인형이 여러번 뒤돌아보는 장면을 리플레이, 빅 츄러스 알제이 인형이 쇼파에 앉아 그 모습을 지켜보는 등 재밌는 연출을 통해 모든 캐릭터 중 알제이를 강조한 바 있다.



팬들은 각각의 인형에 '대왕 츄러스 알제이'와 '미니 츄러스 알제이'라는 별칭을 붙여주며 너무 귀엽다는 열띤 반응을 보였다.



빠른 품절로 인해 구입하지 못한 팬들의 재입고 문의 쇄도에 라인프렌즈는 RJ BABY가 많은 사랑을 받아 모두 여행을 떠났다며 아쉽지만 재입고 일정은 변동사항이 많아 안내가 어렵다고 밝혔다.



BT21은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캐릭터 스케치부터 성격, 세계관까지 모든 과정에 직접 참여했다.

알제이는 진을 꼭 닮은 매우 예쁘고 사랑스러운 외모와 귀여운 표정으로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가장 먼저 품절되는 등 전 세계 팬들의 폭발적인 사랑을 받고 있다.



알제이는 전 세계에서 인기 열풍을 이끌며 천재적인 디자인 감각까지 가진 슈퍼스타 진의 최고의 인기와 영향력을 입증, 네이버 라인 프렌즈는 세상에 하나뿐인 대형 알제이를 제작해 진에게 선물한 바 있다.
방탄소년단 진의 알제이, '빅 츄러스 버전'도 제일 먼저 품절... 최고 인기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각자가 만든 BT21 인형 모자를 쓰고 진행하는 자체 컨텐츠에서 알제이가 품절돼 다른 모자를 쓴 일화도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