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서수연 인스타그램
사진=서수연 인스타그램


이필모 아내 서수연이 아들의 귀여운 모습을 공개했다.

서수연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공부하고 싶다고 공부하고 싶다고 노래를 부르더니 한 쪽하고 나면 담호 힘들다고 엄마가 하래요... 엄마는 다 아는 거야... ㄱㄴㄷㄹㅁㅂㅅ"라는 글을 올렸다. 함께 게시한 사진에는 서수연과 아들 담호 군이 보인다. 한글 공부 중인 아들은 금세 흥미를 잃었는지 엄마를 바라보고 있다. 사랑스러운 모자의 모습이 미소를 유발한다.

서수연, 이필모 부부는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연애의 맛'을 통해 인연을 맺어 결혼했다. 최근 둘째를 출산하면서 슬하에 두 아들을 두게 됐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