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동서양 美의 집약체가 빚어낸 신비로운 코리아 판타지


방탄소년단 (BTS) 뷔가 동양과 서양이 완벽하게 공존하는 신비로운 미모로 고혹적 판타지를 그려내 감탄을 자아냈다.
'2022 BTS 달마중 [DALMAJUNG] Preview - 뷔 (V)' 영상에 이어 9월 4일에 공식 유튜브 채널 BANGTANTV에서 멤버 전체가 참여한 MAIN TRAILER가 공개됐다.
이 영상에서 뷔는 꽃모양이 장식된 우리나라 전통 모자 정자관을 쓰고 등장해 길고 풍성한 속눈썹, 그린 듯이 높은 콧대와 아름다운 옆선으로 화려하고 신비로운 자태를 뽐냈다.
시선을 아래에서 위로 옮기면서 서서히 뒤돌아보며 눈을 맞추는 뷔의 얼굴이 초근접 촬영으로 화면 가득 담기자 동서양의 아름다움이 완벽하게 조화된 초월적인 미(美)가 숨이 멎을 듯한 황홀경을 선사하며 강렬한 존재감을 빛냈다.
두 번째 개인 컷에서 뷔는 달빛 조명의 변주 속에서 소매폭이 넓은 도포를 입고 양팔을 벌리는 포즈를 취하며 한국 전통의상의 여유로움과 아름다움의 특징을 돋보이게 하는 감각적 연출을 펼치며 눈길을 끌었다.
멤버 전체가 등장한 마지막 장면에서 뷔는 풍성한 한복 자락 사이로 맨발을 드러내고 한 쪽 턱은 괴고 뱃머리에 걸터 앉아 도발적이면서도 고혹적인 관능적 매력으로 눈을 뗄 수 없게 했다.
뷔는 동서양의 아름다움이 조화롭게 어울리는 조각 같은 미모와, 요염한 아름다움과 무방비한 소년성이 공존하는 신비로운 매력으로 MAIN TRAILER 영상을 장악하며 화보장인의 명성을 재확인 시켰다.
팬들은 "신화나 판타지 그 자체", "뷔가 뒤돌아보는 순간 내 심장도 떨어졌다", "뷔는 존잘인데 존예이고 신이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앞서 공개된 뷔의 '달마중' 프리뷰 개인영상은 공식 유튜브 채널과 인스타그램 계정에서 모두 조회수 1위를 기록중이다.
7일 출시된 '달마중' 굿즈 중 뷔의 렌티큘러 포토는 미국과 글로벌샵에서 최초 동시 품절을 기록하며 뜨거운 인기를 얻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