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임사라 인스타그램
사진=임사라 인스타그램


지누·임사라가 '비주얼 부부'의 면모를 뽐냈다.

임사라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끔 출몰하시는 우리집 연예인님… 계속 잘생겨주길 바래"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임사라와 지누의 모습이 담겨있다. 임사라는 오프숄더 블랙 드레스를, 지누는 블랙 슈트에 블랙 타이를 맞춰입었다. 선남선녀 부부의 모습이 감탄을 자아낸다.

지누션 지누와 임사라 변호사는 2021년 결혼했으며,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