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돌아간 홍콩댁' 강수정, 빅토리아 하버뷰 5성급 호텔서 격리 "남편이 이쁘다고"[TEN★]


'홍콩 돌아간 홍콩댁' 강수정, 빅토리아 하버뷰 5성급 호텔서 격리 "남편이 이쁘다고"[TEN★]
사진=강수정 인스타그램
사진=강수정 인스타그램
방송인 강수정이 홍콩에서 격리 중인 근황을 전했다.

강수정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홍콩에서 호텔 격리 2일째. 6일 남음. 공항에서 호텔까지 4시간 걸림. 수속 너무 복잡해서 한국이 그리웠다. 아이는 몇 번의 위기는 있었지만 그래도 얌전히 잘 따라와줘서 다행. 더 어린 아이 있는 집들 짠했던… 쌩얼에 격리 유니폼이 될 실내복 입고 사진 한 장! 나름 삐진 얼굴이다"라고 글을 썼다. 또한 "#2022년에호텔격리할줄이야 #머리는좀빗고찍을걸그랬나 #남편이사진이쁘다해서자신감폭발 #아들은오락중 #goldenleaf에서내일뭐시켜먹어야지" 등 해시태그를 달았다.

함께 게시한 사진 속 강수정은 빅토리아 하버 인근의 5성급호텔에서 격리 생활 중인 모습. 내추럴한 머리와 편안한 옷차림을 하고 있다. 미슐랭 식당에서 어떤 요리를 시켜먹을지 고민하기도 하는 모습. 지겨울 수 있는 격리 생활을 즐겁게 보내려 하는 모습이 눈길을 끈다.

강수정은 지난 2008년 홍콩 금융 회사에 근무 중인 비연예인 남성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홍콩에 거주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