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입덕직캠 '작은 것들을 위한 시' 1억 4000만 뷰 돌파
방탄소년단 뷔의 입덕직캠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가 1억 4000만 뷰를 돌파하며 제목 그대로 K팝 입덕을 부르고 있다.

지난 19일, Met의 입덕직캠 ‘작은 것들을 위한 시’가 1억 4000만 뷰를 돌파했다. 공개된 지 3년이 지났지만 여전히 뜨거운 사랑을 받으며 K팝으로 입문시키는 최고의 레전드 직캠으로 회자되자 되고 있어 뷔는 입덕요정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작은 것들을 위한 시’는 K팝 역사상 최단기간인 318일 만에 조회수 1억 뷰를 돌파했다. 또 직캠 사상 최초로 100만 ‘좋아요’를 달성한 데 이어 현재는 150만 ‘좋아요’를 돌파해 K팝 직캠 역사상 가장 많은 ‘좋아요’를 기록하고 있다.

썸넬만으로도 클릭을 부르른 ‘작은 것들을 위한 시’ 직캠에는 뷔의 매력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팬이 아닌 사람들도 썸넬을 보고 호기심에 클릭했다가 뷔의 섹시하면서도 귀여운 모습, 부드러우면서도 화려한 댄스, 세계 최고 미남의 비주얼, 유끼미남의 다채로운 모습을 보면 빠져나오질 못한다고 저마다 입을 모아 입덕직캠의 진가를 제대로 발휘하고 있다.
방탄소년단 뷔, 입덕직캠 '작은 것들을 위한 시' 1억 4000만 뷰 돌파


‘작은 것들을 위한 시’가 세운 기록은 조회수만큼 화려하다. ‘2019년도 유튜브 공식채널 직캠 TOP 50’ 1위, 공식직캠과 팬캠을 포함한 ‘2019년 가장 많이 본 직캠 25선’ 1위, ‘2019년 M2 YEAR END AWARDS’ 선정 2019년 가장 사랑받은 M2 컨텐츠 1위, 네이버티비캐스트가 결산한 ‘REMIND 2019 HELLO 2020’ 인기 동영상 부문 1위를 차지했다.

뷔는 2019년 ‘작은 것들을 위한 시’ 직캠에 이어 2020년도 엠카운트다운(M COUNTDOWN)의 ‘온’, 2021년 SiriusXM의 ‘버터’ 직캠으로 3년 연속 최다 직캠 1위의 자리를 지켜 명실상부 ‘직캠황제’의 위엄을 입증하고 있다.

뷔의 직캠 중 1000만 조회수를 돌파한 직캠은 유튜브에서만 18개로, 뷔는 K팝 아이돌 직캠 역사상 최고, 최다, 최단기간 모든 기록을 경신하고 있다.

지난 6월 방탄소년단은 컴백과 동시에 Mnet ‘카운트다운’, KBS ‘뮤직뱅크’, 19일 SBS ‘인기가요’까지 총 3개의 음악방송에 출연했다. 음악방송 프로그램들이 제공한 직캠은 팬들을 즐겁게 했다. 음악방송 프로그램들이 여러 버전으로 공개한 공식직캠 모두 뷔가 최고 조회수를 기록하며 1위를 올킬해 ‘직캠황제’의 화려한 귀환을 알렸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