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유튜브 채널 '은혜로그in'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은혜로그in'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은혜로그in'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은혜로그in' 캡처
배우 윤은혜가 피자 논란 해명에 나섰다.

최근 유튜브 채널 ‘윤은혜의 은혜로그in’에는 ‘Vlog 은혜의 걸그룹 재데뷔(?) 대장정 제1탄’이라는 제목으로 영상이 공개됐다.

이날 윤은혜는 MBC 예능 '놀면 뭐하니?' 출연 중 불거진 이른바 '피자 논란'에 대해 언급했다. 앞서 그는 '놀면 뭐하니?'에서 피자 앞부분이 아닌, 도우만 구워진 끝부분을 먹은 바 있다.

당시 윤은혜는 "원래 윗부분을 좋아한다"고 말했고, WSG워너비 멤버들은 "처음 본다"며 신기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사진=유튜브 채널 '은혜로그in'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은혜로그in'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은혜로그in'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은혜로그in' 캡처
이에 대해 윤은혜는 "순간 논란이라고 해서 너무 놀랐다"며 "나는 (사실) 피자를 그렇게 좋아하지 않는다. (그래서) 피자를 끝에서부터 먹는 게 아니라 끝에만 먹는 것"이라고 해명했다.

이어 “굳이 내가 먹고 싶지 않은 부분을 먹어서 살이 찌고 싶지 않다”며 “내가 좋아하는 끝에 피자 빵 부분만 먹는다. 그냥 빵 부분을 좋아하는 것도 아니다. 치즈 크러스트만 골라 먹는다”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 5월 윤은혜는 유튜브 브이로그에서 언급한 과거 남자친구와 교제 내용이 가수 김종국이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언급한 과거 연애담과 비슷하다는 이슈를 낳았다. 김종국과 열애설에 휩싸인 윤은혜는 해당 영상을 삭제했으며 곧바로 유튜브 재정비 시간을 가진다고 알린 바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