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달의 소녀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이달의 소녀 공식 인스타그램


이달의 소녀 여진이 엽기적인 행동을 보였다.

2일 여진은 이달의 소녀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벌써 막주라니.."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여진은 뮤직뱅크 촬영장 계단에서 양말만 신은 채 인증샷을 찍는 모습. 부러질 듯한 팔, 다리로 인형 같은 비율을 자랑했다.

한편 이달의 소녀는 최근 데뷔 후 첫 음악방송 2관왕을 차지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