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홍석천 인스타그램
/사진=홍석천 인스타그램


방송인 홍석천이 조카 손녀의 탄생을 알렸다.

홍석천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조카 딸이 둘째를 낳았네요. 새 생명의 탄생은 언제나 축복입니다. 비록 저는 또 한 번 할아버지가 됐지만. 기쁘네요. 고생한 우리 큰누나 딸 세영이 고생했다. 축하해 이름은 제니"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홍석천의 조카 딸이 출산한 둘째의 모습이 담겼다. 이로써 홍석천은 두 명의 조카 손녀를 둔 할아버지가 됐다.

한편 홍석천은 KBS2 수목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에 출연 중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