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박연수 인스타그램
사진= 박연수 인스타그램


배우 박연수가 명품백을 리폼했다.

박연수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래된 나의 에르백~"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가방이 하나만 있는 것도 아닌데 유독 이 가방만 잘 들고 다녔더니 천이 닳고 닳아 리폼하기로 마음먹고 시작"이라고 덧붙였다.

더불어 "밤낮으로 공방에서 바느질한 덕분에 일주일 만에 완성. 천 부분은 수강생 추천 가죽으로 교체하고 구멍도 뚫고 베이스에 색도 입혔다"며 "손수 한 땀씩 바느질하여 완성된 백"이라고 전했다.
사진= 박연수 인스타그램
사진= 박연수 인스타그램
박연수는 "뿌듯하면서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내 가방을 내가 만들어서 더 소중한 가방"이라며 명품 가방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박연수는 홀로 딸 송지아, 아들 송지욱을 키우고 있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