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느낌 쎄하다"…미자, ♥김태현 만난 지 한 달 만에 일어난 일 ('딸도둑들')


[종합] "느낌 쎄하다"…미자, ♥김태현 만난 지 한 달 만에 일어난 일 ('딸도둑들')
개그맨 김태현과 미자의 결혼 비하인드가 공개됐다.

지난 24일 방송된 JTBC '딸도둑들'에는 김태현과 장광의 이야기가 예고됐다.

이날 방송에는 미자가 등장했다. 강호동은 42일차 신혼인 미자의 등장에 궁금한 것들을 물어보기 시작했다. 미자와 김태현은 지난 4월 13일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가 됐다.

미자는 "일단 나와 김태현은 결혼 생각이 없었다. 그래서 사귀기 전부터 둘 다 결혼 생각 없다, 비혼주의다 이렇게 해서 만난 거다"라고 운을 뗐다.
[종합] "느낌 쎄하다"…미자, ♥김태현 만난 지 한 달 만에 일어난 일 ('딸도둑들')
[종합] "느낌 쎄하다"…미자, ♥김태현 만난 지 한 달 만에 일어난 일 ('딸도둑들')
이어 "사귄 지 한 한 달 정도 됐을 때 (김태현이) '나 뭔가 좀 쎄하다. 이런 느낌 처음이다'라고 했다. 근데 저도 똑같이 느끼고 있었다. 이상하게 '결혼할 거 같은데 '라고 생각했는데 진짜 훅 갔다. 한 달 정도 됐을 때 그걸 느낀 것 같다"고 밝혔다.

장동민은 "만난 지 한 달 만에 결혼해야겠다고 생각한 거냐"고 물었고 미자는 "결혼해야겠다 보다는 하겠다. '이 사람이랑 가족이 되겠다'는 생각이 자꾸 들었다"고 답했다.

이어서 공개된 예고편에서 김태현과 장광은 오픈카를 타고 달렸다. 장광은 호기심이 많고 김태현은 부끄러움이 많은 편이었다. 장인의 요청대로 차를 열고 달리던 김태현은 셀카를 찍는 장광을 보며 어쩔줄 몰라했다.
[종합] "느낌 쎄하다"…미자, ♥김태현 만난 지 한 달 만에 일어난 일 ('딸도둑들')
[종합] "느낌 쎄하다"…미자, ♥김태현 만난 지 한 달 만에 일어난 일 ('딸도둑들')
미자는 "스타일이 완전 반대"라고 설명했다.

미자와 김태현의 결혼식도 공개됐다. 장광은 "미자야 설거지 좀 제대로 해놓고 가라. 사위 태현이, 내 딸 눈에 눈물 나는 걸 볼 수가 없다"며 매운 맛 덕담이 공개됐다.
[종합] "느낌 쎄하다"…미자, ♥김태현 만난 지 한 달 만에 일어난 일 ('딸도둑들')
김태현은 "혼자서도 잘 살고 있었습니다. 결혼 생각이 없던 내가 갱년기가 왔다는 말이 들릴까봐"라고 고백했고, 미자는 "얼마나 많은 거짓말을 하고"라며 충격적인 비밀을 고백했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