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맘' 최정윤, 예비 디자이너? 딸이 만들어준 옷...행복한 미소[TEN★]


배우 최정윤이 소중한 일상을 전했다.

최정윤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우가 만들어준 옷. 엄마 최고라고 선물이라는데..이젠 옷을 만들어 줄 기세"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최정윤이 딸에게 받은 선물을 인증한 모습이 담겨 있다.

한편 최정윤은 지난 2011년 이랜드 그룹 부회장의 장남인 윤태준과 결혼 후 슬하에 딸 지우 양을 뒀으나 3년째 별거 중이다.

사진=최정윤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