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서효림 인스타그램
사진=서효림 인스타그램


서효림이 딸 조이와의 부산 여행 일상을 공유했다.

13일 서효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3개월 조이와 함께 하는 부산 여행"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예쁜 이모들과 함께여서 그런지 조이는 이모들을 곧 잘 따르고 언니들의 배려 덕분에 걱정했던 것보다는 수월하게 조이와 함께 했어요"라며 "야경을 보면서 요트도 타고 하루를 정말 아름답게 쓴 느낌. 조이야 엄마는 너와 함께해서 정말 행복했어"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 서효림은 딸과 함께 전시회를 가거나 요트를 타며 부산 여행을 즐기고 있다. 모녀의 화목한 일상이 돋보인다.

한편 서효림은 2019년 12월 배우 김수미 아들 정명호 나팔꽃 F&B 대표와 결혼해 부부의 연을 맺었으며, 슬하에 1녀를 두고 있다. 남편 정명호는 최근 횡령 혐의로 피소된 바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