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년 만 DJ 복귀
"라디오 좋아해"
정엽 / 사진=인넥스트트렌드 제공
정엽 / 사진=인넥스트트렌드 제공


브라운아이드소울의 리더 정엽이 6년 만에 DJ로 복귀한다.

11일 SBS에 따르면 정엽은 오는 16일 첫 방송 되는 SBS 러브FM ‘정엽의 LP 카페’의 DJ로 발탁됐다.

정엽은 2010년부터 2014년 MBC FM4U ‘푸른밤, 정엽입니다’, 2015년부터 2016년 SBS 파워FM ‘파워 스테이지 더 라이브(Power Stage The Live)’와 2016년 ‘정엽의 뮤직 하이(Music High)’를 진행하기도.

‘정엽의 LP 카페’는 레트로 트렌드에 맞춰 DJ 정엽이 LP 카페의 사장을, 방청객과 청취자가 카페 손님이 되어 직접 LP 음반을 함께 청취하며 편안한 대화를 나누는 방송이다. 추억의 국내외 음악부터 리메이크 앨범을 들으며 세대 간 소통을 이루어낼 예정이다.

과거 “초등학교 3학년 때부터 라디오를 들을 만큼 라디오를 좋아했다”라며 라디오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 바 있는 정엽. 이번 라디오 방송의 기획 단계부터 적극적으로 아이디어를 내는 등 열정적인 모습을 보여주며 그의 라디오 사랑을 확인할 수 있었다는데. 야심 차게 준비한 ‘정엽의 LP 카페’는 많은 기대를 불러일으킨다.

한편, ‘정엽의 LP 카페’는 5월 16일 오후 6시 5분부터 8시까지 SBS 러브FM 103.5MHz에서 들을 수 있다. SBS 인터넷 라디오 고릴라를 통해, 보는 라디오로도 함께 할 수 있다.

또한 ‘정엽의 LP 카페’ 러브FM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영상과 사진을 만나볼 수 있을 예정이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